김상희 봉화군의회 부의장 ‘독립선언서 필사 챌린지’ 참여

백두산기자 du32@hanmail.net | 기사입력 2019/03/13 [23:36]

[다경뉴스=백두산기자] 김상희 봉화군의회 부의장은 3월 12일 3·1운동 100주년을 맞아 진행 중인 독립선언서 필사 챌린지에 동참했다.

 

▲ 사진설명=김상희 봉화군의회 부의장 ‘독립선언서 필사 챌린지’ 참여     © 백두산 기자

 

3·1 독립선언서 필사 챌린지는 독립선언서 총 38개 문장 중 한 문장을 직접 필사하고 이를 48시간 이내에 SNS에 인증하는 동시에 다음 참가자 3명을 지목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김상희 부의장은 황재현 봉화군의회 의장의 지명을 받아 3·1 독립선언서 중 22번째 문장인 ‘이는 동양의 안전과 위기를 판가름하는 중심인 사억만 중국인들이 일본을 더욱 두려워하고 미워하게 하여 결국 동양 전체를 함께 망하는 비극으로 이끌것이 분명하다.’를 필사했다.

 

김상희 부의장은 “3·1운동 100주년을 기념한 캠페인에 동참하여 나라사랑의 참의미를 떠올릴 수 있는 뜻 깊은 시간이였고, 선조들께서 이룬 100년을 후손들이 번영의 100년으로 이어받겠다.”고 말했다.

 

그리고 다음 주자로 신익재 봉화JC회장, 이춘연 봉화문화원장, 윤종훈 봉화군청년상우회 회장을 지목해 ‘독립선언서 필사 챌린지’ 캠페인의 뜻깊은 의미를 이어 나갔다.

오늘 걷지 않으면 내일은 뛰어야 한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