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 각지, 영덕군 태풍피해복구 성금과 물품 지원

백두산기자 du32@hanmail.net | 기사입력 2018/10/09 [15:50]

- 영덕군, 이강덕 포항시장 1천 5백만원, 김병원 농협중앙회장 5천만원, 최기문 영천시장 6백만원 상당 생필품, 고윤환 문경시장 위문품 전달

 

▲ 오른쪽 세 번째부터 김병원 농협중앙회장, 이희진 영덕군수     © 백두산기자

 

[다경뉴스=백두산기자]태풍 ‘콩레이’로 큰 피해를 입은 영덕군을 돕기 위해 전국 각지에서 성금과 구호물자 지원이 이어지고 있다.

 

지난 8일에는 이강덕 포항시장이 영덕군청을 방문해 성금 1,500만 원을 전달했고 이 시장과 함께 온 포항시 새마을회(회장 최현욱)에서는 김장 500박스와 새마을방역차량 2대를 지원했다. 김병원 농협중앙회장도 태풍피해 현장을 찾아 이희진 영덕군수에게 성금 5,000만 원을 전달하고 자원봉사자들을 격려했으며 고윤환 문경시장은 축산면을 찾아 위문품을 전달하고 피해주민을 위로했다.

 

▲ 오른쪽 세 번째부터 최기문 영천시장, 이희진 영덕군수     © 백두산기자

 

9일에는 최기문 영천시장이 영덕군청을 찾아 600만 원 상당의 라면과 휴지를 전달하고 트럭 2대를 복구현장에 지원했다.

 

이희진 영덕군수는 “많은 분들의 관심과 성원이 큰 힘과 위로가 된다. 복구현장에서 땀 흘리고 계신 자원봉사자 분들께도 진심으로 감사드린다. 인력과 자원을 총동원해 태풍피해를 신속히 복구하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 왼쪽 두 번째부터 최현욱 포항시 새마을회장, 이희진 영덕군수, 이강덕 포항시장, 박일동 영덕군 새마을회장     © 백두산기자
오늘 걷지 않으면 내일은 뛰어야 한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