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덕국유림관리소, 영덕송이장터 임(林)자 사랑해 캠페인 실시

산에 자연은 그대로 두고, 쓰레기는 들고 가세요

백두산기자 du32@hanmail.net | 기사입력 2018/10/11 [09:17]

[다경뉴스=백두산기자]남부지방산림청 영덕국유림관리소(소장 금시훈)은 오는 12일 영해휴게소 영덕송이장터에서 산림보호에 대한 국민들의 인식 개선을 위해 임(林)자 사랑해 캠페인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이날 캠페인은 송이장터 이용객을 대상으로 임산물 불법채취, 산림 내 화기물 소지, 흡연 및 불법 취사행위 등 산림 내 위법행위 근절을 홍보하고 자발적 실천문화 확산을 위하여 실시될 예정이다.

 
산주의 동의 없이 산림에서 임산물을 채취하는 행위는 산림관계 법령에 의거 최대 5년이하의 징역 또는 5천만원 이하의 벌금이 부과될 수 있다.
 
또한 산림 내 화기물 소지, 흡연·취사행위 및 쓰레기를 버리는 경우 과태료 처분을 받을 수 있으며 실수로 낸 산불도 관련법령에 따라 처벌받을 수 있다.

영덕국유림관리소 금시훈 소장은 “산림보호는 국민들의 자발적인 참여와 관심으로부터 시작된다.”며, “소중한 산림자원을 보호하는데 함께 동참하여 주길 당부한다.”고 말했다.

오늘 걷지 않으면 내일은 뛰어야 한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영덕국유림관리소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