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울원전본부, 영덕 태풍 피해복구 지원!.. 성금 300만원 전달

백두산기자 du32@hanmail.net | 기사입력 2018/10/11 [18:53]

[다경뉴스=백두산기자]한국수력원자력(주) 한울원자력본부 한울원자력봉사대(봉사대장 이종호)가 10월 11일 태풍 ‘콩레이’가 할퀴고 간 영덕군을 돕기 위해 발 벗고 나섰다.

 

▲ 성금을 전달하고 있는 이종호 본부장     © 백두산기자

 

한울봉사대원 30여명은 주택 및 상가 침수로 많은 피해를 입은 강구면과 축산면 일대를 찾아 펄 제거 및 주변 정리 작업으로 구슬땀을 흘렸다. 또한, 직원들이 십시일반 모은 피해복구 성금 300만원을 영덕군에 전달했다.

 

이종호 봉사대장은 “이번 지원이 피해지역 복구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기를 바라며, 수해민들께서 하루 빨리 안정을 찾으시길 기원한다.”고 전했다. 

 

앞으로도 한울본부는 지역사회를 위해 다방면에 걸쳐 사회공헌 활동을 펼칠 예정이다.

 

▲ 복구 작업중인 이종호본부장     © 백두산기자
▲ 영덕 강구항을 찾은 한울본부 봉사대     © 백두산기자
오늘 걷지 않으면 내일은 뛰어야 한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