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시, 한-러 포럼, 글로벌 대기업'삼성, 현대, 롯데'홍보의 장 마련

김은하기자 dinggo0515@naver.com | 기사입력 2018/11/04 [14:56]

[다경뉴스=김은하기자]제1차 한-러 지방협력포럼 출범식이 열리는 포스텍체육관 광장에 대기업 홍보관이 조성된다.

 

▲ 한-러 포럼, 글로벌 대기업 홍보의 장 마련     © 김은하기자


오는 7일부터 9일까지 한-러 지방협력포럼 기간 동안 롯데, 삼성, 현대아산 등 대기업 홍보관과 경상북도와 포항시에서 9-브릿지관을 조성하여 행사에 참여한 러시아 주지사와 경제인들에게 소개하기로 했다.

 
이들 기업은 러시아에도 널리 알려진 글로벌 기업으로 포럼 행사기간동안 국내외 손님들에게 직접 기업을 소개하고 주요 수출상품을 홍보할 예정이다.

 
홍보관 조성에 참여하는 한 대기업 관계자는, “한-러 지방협력포럼이 우리기업을 러시아에 알리는 좋은 기회라고 보고 있다”며, “앞으로 다가올 북방경제시대에 극동러시아 시장 진출에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포항시는 한-러 포럼 행사기간동안 영일대해수욕장에는 러시아광장 조성, 포스코국제관에는 러시아 바이어 30명과 국내 100개 기업과의 투자상담회와 극동러시아 진출방안을 논의하는 비즈니스 세션 등이 열어 포항을 러시아에 알려 실질적인 성과를 거둔다는 계획이다.

거짓이 잠깐 통할 수는 있지만 영원히 통할 수는 없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