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해안 남부권역 연안항로조사 완료

국립해양조사원, 항만·항로 정보 최신화를 통한 항해안전 지원

백두산기자 du32@hanmail.net | 기사입력 2018/11/05 [22:29]

[다경뉴스=백두산기자]국립해양조사원 동해해양조사사무소(소장 김서철)는 선박의 안전한 항해 및 최신항로정보 제공을 위해 4월, 7월, 9월 3차례에 걸쳐 동해안 남부권역(울진~기장) 23개의 주요항만에 대한 연안항로조사를 완료하였다.

 

▲ 동해안 남부 연안항로조사 구역도     © 백두산기자


이번 조사는 항만시설물 및 해안선 변동사항과 항로주변의 암초, 어장 등 항해위험물 존재 여부에 대해 현장조사를 수행하였으며, 특히 연안여객 운송이 증가되는 휴가철을 대비하여 여객항로(후포~울릉) 안전점검도 별도 실시하였다.

 
현장조사와 각 관할 지방해양수산청, 지자체, 수협 등 관련 기관과 협업을 통해 수집된 74건의 항만·항로 변동사항과 어장정보는 관련 해도와 항로지에 반영되어 사용자에게 제공될 예정이며 이를 통해 항만의 이용과 항해 안전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보인다.

 
동해해양조사사무소 관계자는 “지속적인 연안항로조사를 실시하여 동해 연안을 항해하는 모든 선박의 안전항해에 도움이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밝혔다.

오늘 걷지 않으면 내일은 뛰어야 한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