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립백두대간수목원, 일회용품 사용 줄여 환경보호에 앞장

백두산기자 du32@hanmail.net | 기사입력 2018/11/08 [20:04]

[다경뉴스=백두산 기자] 산림청 산하 공공기관인 국립백두대간수목원은 플라스틱 및 일회용품 사용량을 줄여 환경보호에 앞장서기로 했다.

 

▲ 사진설명=국립백두대간수목원, 일회용품 사용 줄여 환경보호에 앞장     © 백두산 기자

 

국립백두대간수목원 방문자센터 2층에 위치한 카페테리아(카페프레시, CJ프레시웨이 운영)에서는 개인 텀블러 할인제도를 운영 중이며, 매장 내 이용 고객에게 일회용 컵의 사용을 제한하고, 플라스틱 빨대는 종이 빨대로, 비닐봉투는 종이봉투로 교체했다.

 

현재, 가을 단풍, 트레킹을 즐기기 위해 국립백두대간수목원에 주말 평균 2,000여명이 방문하고 있어, 기존의 일회용 플라스틱 사용이 많이 줄어드는 효과가 나타나고 있다.

 

국립백두대간수목원은 환경부가 지난 8월부터 시행하고 있는 '자원의 절약과 재활용 촉진에 관한 법률'에 따라 수목원 내에서 사용되고 있는 모든 제품을 친환경 제품으로 바꿔 환경 보호를 실천할 계획이다.

 

김용하 국립백두대간수목원장은 “국립백두대간수목원은 공공기관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기 위해 앞으로도 친환경제품 사용을 더 확대하고, 일회용품 사용을 최소화하여 환경 보호에 앞장서 나가겠다.”고 말했다.

 

▲ 사진설명=국립백두대간수목원, 일회용품 사용 줄여 환경보호에 앞장     © 다경뉴스
오늘 걷지 않으면 내일은 뛰어야 한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국립백두대간수목원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