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시, ‘콩 재배 전 과정 기계화기술 현장 평가회’ 개최

백두산기자 du32@hanmail.net | 기사입력 2018/11/08 [20:27]

[다경뉴스=백두산 기자] 경주시에서는 7일 천북면 성지리에서 콩‧팥 재배 농업인, 농협 관계자, 식량작물 담당 공무원 등 1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논 이용 콩 생산 전 과정 기계화 현장 평가회’를 가졌다.

 

▲ 사진설명=경주시, ‘콩 재배 전 과정 기계화기술 현장 평가회’ 개최     © 백두산 기자

 

‘논 이용 콩 생산 전 과정 기계화’는 논에 밭작물을 재배하는 것이 벼를 재배하는 것보다 고소득 임에도 기계화율이 미미하여 과다한 노동력이 소요되는 문제점을 개선하기 위해 국립농업과학원 밭농업기계화연구팀과 경주시가 금년 5월부터 추진했다.

 

이번 평가회에서는 트랙터용 파종기를 이용한 파종, 예취수확기를 이용한 예취, 두류콤바인을 이용한 수확까지 콩 농사의 전 과정을 기계화로 논에 콩 만드는 공장을 짓는 것처럼 작업체계가 확립된 것을 보여줬다.

 

이해규 농업기술센터 소장은 “이번 평가회 성과를 활용해 관내 다양한 논 이용 밭작물에 접목‧적용하여 농업인의 소득을 향상시킬 수 있는 방안을 마련하겠다.”고 말했다.

 

▲ 사진설명=경주시, ‘콩 재배 전 과정 기계화기술 현장 평가회’ 개최     © 백두산 기자
오늘 걷지 않으면 내일은 뛰어야 한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