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엑스포, 솔거미술관에서‘디지털 디톡스’할래요?

28일 ‘문화가 있는 날’.. 20명 선착순 모집 참가비 무료

백두산기자 du32@hanmail.net | 기사입력 2018/11/28 [06:35]

‘수묵화의 향기, 호남’ 주제로 작품 감상 후 프리 드로잉
 

▲ 경주엑스포공원 솔거미술관 전경     © 백두산기자


[다경뉴스=백두산기자]경주솔거미술관의 ‘11월 문화가 있는 날’ 행사가 28일 ‘수묵화의 향기, 호남’이라는 주제로 열린다. 

 

(재)문화엑스포는 매월 마지막 주 수요일 ‘문화가 있는 날’을 맞아 전시 연계프로그램인 ‘프리 드로잉 – 선 하나로 내 마음을 담다’를 마련하고 있으며 이번이 다섯 번째 시간이다.

 

행사는 지난 20일 개막한 ‘영호남 수묵화 교류전-수묵에 투영된 사유’와 연계해 작품을 감상하고, 참가자들이 직접 프리 드로잉(자유롭게 선으로 그림그리기)을 해보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 솔거미술관에서 열리고 있는 영호남 수묵화 교류전에서 관람객들이 도슨트의 설명을 듣고 있다     ©백두산기자

 

28일 오후 1시30분부터 90분간 진행되며 전통의 멋에 현대적 감각이 더해진 다양한 수묵화를 감상하고 체험해볼 수 있는 특별한 시간이 될 것으로 보인다.

 

이 프로그램은 성인 누구나 참여할 수 있으며 참가비는 무료다.

 

참여를 원하면 경주세계문화엑스포 홈페이지(www.cultureexpo.or.kr)나 솔거미술관 홈페이지(www.gjsam.or.kr)에서 신청서를 다운받아 이메일(solgeo@cexpo.or.kr)로 접수하면 된다.

 

▲ 솔거미술관에서 열리고 있는 영호남 수묵화 교류전에서 도슨트의 설명을 듣고 있는 관람객들     © 백두산기자

 

이두환 문화엑스포 사무처장은 “이 프로그램은 전시 내용을 더 상세하게 전달하고, 체험을 통해 다양한 각도에서 작품을 느낄 수 있어 반응이 매우 좋다”며 “많은 사람들에게 ‘디지털 디톡스’(digital detox)가 필요한 요즘, 솔거미술관은 앞으로도 전시와 더불어 아날로그 감성을 충전할 수 있는 다채로운 문화 이벤트를 제공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경주엑스포공원은 올해 3월 말부터 ‘2018 시즌오픈’을 통해 경주타워·전시·공연·체험장을 운영해왔으며, 이번 달 30일 2018년도 상시개장을 마무리한다. 이후에도 공원 산책로는 무료로 개방하며 ‘플라잉(FLYing)’ 공연과 ‘에밀레’ 공연은 12월까지 관람할 수 있다. 솔거미술관과 또봇 정크아트 뮤지엄은 연중 계속 운영한다.

 

▲ 지난 10월31일 열린 문화가 있는 날 행사. 참가자들이 솔거미술관 테라스에서 야외스케치를 진행하고 있다     © 백두산기자
▲ 지난 10월31일 열린 솔거미술관 문화가 있는 날 행사 참가자들의 작품     © 백두산기자

 

#문화가있는날 #경주여행 #경주전시 #경주미술관 #경주핫플 #전시회 #경주가볼만한곳 #주말여행 #가족과함께가볼만한곳 #gyeongju ##koreatrip #tourkorea #경주문화엑스포

오늘 걷지 않으면 내일은 뛰어야 한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경주엑스포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