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수원, 원성원자력본부, 양남면 전통시장 내 따스한 사랑의 쉼터 개소

더위와 추위를 피하는 어르신들의 아지트

백두산기자 du32@hanmail.net | 기사입력 2018/12/06 [16:33]

[다경뉴스=백두산기자]한국수력원자력(주) 월성원자력본부(본부장 박양기)는 12월 4일 양남면 전통시장 내 어르신들의 작은 쉼터를 건립하고 개소식을 열었다.

 

▲ 한수원, 원성원자력본부, 양남면 전통시장 내 따스한 사랑의 쉼터 개소     © 백두산기자

 

그동안 양남면 어르신들은 전통시장이나 병원을 오시기 위해 한 시간 마다 있는 버스를 기다려야 하고, 오랜만에 만나 담소를 나눌 수 있는 편안한 공간이 없었다.


특히, 더위나 추위, 눈․비 바람을 피하고 ‘버스 시간을 기다릴 수 있는 공간’, ‘차 한잔과 함께 서로의 안부를 물을 수 있는 공간’인 작은 사랑방 마련이 어르신들의 큰 바람이었다.

 

이에, 월성본부는 사업자지원 사업을 통해 시장 안에 누구나, 언제든지 이용 할 수 있는 쉼터를 건립하고 개방하여 벌써부터 시장상인 및 손님들에게 많은 호응을 받고 있다.

 

양남면 전통시장내 위치한 이곳은 컨테이너 구조에 기와지붕을 얹어 주변 환경과 어울리게 꾸미고, 특히 냉․난방 시설 및 정수기 시설을 구비하여 쾌적한 공간이 되도록 하였으며, 향후 운영은 양남면 향토사랑 후원회에서 할 예정이다.

 

부성준 월성본부 대외협력처장은 “양남주민은 물론, 시장상인들의 아늑한 공간으로 탄생한 쉼터에서 이번 겨울부터 찬바람을 피하고 잠시나마 몸을 녹일 수 있는 ‘따뜻한 만남의 場’이 되길 바란다” 고 말했다. 

 

▲ 한수원, 원성원자력본부, 양남면 전통시장 내 따스한 사랑의 쉼터 개소     © 백두산기자
오늘 걷지 않으면 내일은 뛰어야 한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월성원자력본부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