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산을 밝혀줄 평화의 불빛“성탄트리 점등식”가져...

장성각기자 du32@hanmail.net | 기사입력 2018/12/07 [00:14]

[다경뉴스=장성각기자]2018년 한 해를 보내며 희망찬 2019년 새해를 밝혀 줄 성탄트리 점등식이 12월 4일 오후 6시 30분 경산네거리 홈플러스 앞 광장에서 열렸다.

 

▲ 성탄트리 점등식     © 장성각기자


이번 성탄트리는 경산시(시장 최영조)가 후원하고 경산시기독교 총연합회(대표회장 이상윤)가 주관해 높이 16m, 폭 6m 크기로 제작된 대형트리로, 경산네거리와 진량고등학교 삼거리 2곳에 설치해 내년 1월까지 아름다운 빛을 발하며 시민들에게 사랑과 희망을 전할 예정이다.

 

▲ 성탄트리 점등식     © 장성각기자


이날 점등식은 최대진 경산시 부시장, 강수명 경산시의회 의장을 비롯한 시·도의원, 경산시기독교총연합회 임원, 시민 등 2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점등, 예배, 경과보고 등의 순으로 진행됐다.

 
최대진 경산시 부시장은 “성탄트리의 불빛이 세상의 어두운 곳까지 밝히는 희망의 불빛이 되어 소외된 이웃들에게 관심과 사랑을 전하고, 점등된 불빛처럼 지역경제도 밝아져 시민들의 시름을 덜어주는 따뜻한 연말연시가 되기를 소망한다.”고 말했다.

 
한편, 진량고등학교 앞 삼거리에 설치될 성탄트리는 12월 6일 오후 6시 30분에 점등할 예정이다.

 

▲ 성탄트리 점등식     © 장성각기자
희망은 볼 수 없는 것을 보고, 만져질 수 없는 것을 느끼고, 불가능한 것을 이룬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