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진소연 tvN ‘진심이 닿다’ 합류, 신스틸러 탄생 예고!

무서운 신예 진소연, tvN 새드라마 ‘진심이 닿다’ 캐스팅!

최계희기자 ghchoi666@naver.com | 기사입력 2018/12/25 [06:15]

2019년 최고 유망주 배우 진소연, ‘오피스워치3’에 이어 tvN’진심이 닿다’ 캐스팅 겹경사!

 

▲ 사진 출처=가족이엔티, 배우 진소연     © 최계희기자

 

[다경뉴스=최계희기자]배우 진소연이 tvN 새 드라마 '진심이 닿다'(극본 이명숙/연출 박준화/제작 메가몬스터, 콘텐츠 지음)에 캐스팅 됐다.

 

tvN '진심이 닿다' 어느 날, 드라마처럼 로펌에 뚝 떨어진 대한민국 대표 여배우 오윤서(유인나 분)가 완벽주의 변호사 권정록(이동욱 분)을 만나 시작되는 우주여신 위장취업 로맨스. 이동욱-유인나가 주연을 맡고 박준화 감독이 연출을 맡아 2019년 상반기 시청자 마음에 닿을 드라마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진소연은 극중 검사 ‘유여름(손성윤 분)’의 실무관으로 출연해 요즘 대세인 tvN 드라마로 시청자들과 만난다. 최근 웹시트콤 ‘오피스워치’ 시즌1,2에 이어 새로운 시즌3까지 ‘김팀장’ 역으로 캐스팅되어 촬영 중이며 진소연만의 매력적인 연기로 많은 시청자들의 사랑을 받고 있다. 연이은 캐스팅 소식과 함께 상승세를 달리고 있는 배우 진소연이 tvN ‘진심이 닿다’에서는 또 어떤 매력으로 시청자들의 마음을 사로잡을지 기대가 된다.

 

배우 진소연은 소속사 가족이엔티를 통해 “우선 화제의 드라마에 캐스팅 되어 매우 기쁘다. 지금까지 보여드렸던 캐릭터와는 또 다른 새로운 캐릭터이다. 그만큼 더 열심히 빌드업 할 테니 지켜봐 주시고 많은 응원 부탁드린다.”며 소감을 전했다.

 

진소연은 웹시트콤 ‘오피스워치3’에 이어 tvN ‘진심이 닿다’에 캐스팅 되어 바쁜 연말을 보내고 있으며, 다양한 작품에 캐스팅 제의를 받고 있어 2019년 주목할만한 기대주로 주목을 받고 있다.

 

한편, tvN 새 드라마 '진심이 닿다'는 2019년 상반기 방영예정이다.

세상의 중요한 업적 중 대부분은, 희망이 보이지 않는 상황에서도 끊임없이 도전한 사람들이 이룬 것이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연예인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