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양기 월성원전 본부장, 지역어르신 찾아 연말 인사

양남면 전통시장내 사랑의 쉼터, 따뜻한 만남

백두산기자 du32@hanmail.net | 기사입력 2018/12/26 [21:53]

[다경뉴스=백두산기자]한국수력원자력(주) 월성원자력본부(본부장 박양기)는 12월 24일, 5일장이 열린 양남면 전통시장 내 어르신들의 쉼터를 방문하여 어르신들과 연말인사를 나누었다.

 

▲   박양기 월성원전 본부장, 지역어르신 찾아 연말 인사  © 백두산기자


이날, 쉼터를 방문한 박양기 본부장은 ‘올 한해 월성본부를 변함없이 사랑해 주시고 늘 함께 해 주셔서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감사의 인사 말씀을 올리고 준비한 다과를 어르신들과 함께하며 어르신들의 건강과 안부를 여쭈어보는 시간을 가졌다.

 
이에 지역 어르신들은 ‘먼저 꼭 필요했던 쉼터를 마련해주셔서 정말 감사드리고 추운날씨에 이른 아침부터 방문해 주셔서 놀랐다’며 반갑게 맞이하여 주셨다.

 
그동안 양남면 어르신들이 전통시장이나 병원을 오시기 위해 한 시간 마다 있는 버스를 기다려야 하고, 오랜만에 시장에서 만나 담소를 나눌 수 있는 편안한 공간이 없었다.

 
특히 더위나 추위, 눈․비 바람을 피하고 ‘버스 시간을 기다릴 수 있는 공간’, ‘차 한잔과 함께 서로의 안부를 물을 수 있는 공간’마련이 필요하였고 월성본부는 지난 12월 4일 양남시장에 쉼터를 만들어 작은 사랑방으로 꾸몄다.

 
월성원자력본부는 경주의 대표 공기업으로서 원전의 안전운영에 최선을 다할 뿐만 아니라, 지역과 상생협력에 힘쓰며, 따뜻한 이웃사랑 나눔의 사회적 가치실현에 앞장서나갈 것이다.

오늘 걷지 않으면 내일은 뛰어야 한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