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천시, 도시대기측정소 정상가동 시작

장성각기자 du32@hanmail.net | 기사입력 2019/01/05 [09:34]

[다경뉴스=장성각기자]영천시는 작년 10월 영천시별빛직장어린이집 옥상에 설치했던 대기오염측정소의 시험가동을 마치고 7일부터 정상 가동에 돌입한다.

 

▲ 영천시 도시대기측정소     © 장성각기자

 

도시대기측정소에서는 미세먼지(PM-10), 초미세먼지(PM-2.5), 질소산화물(NOX), 황산화물(SOX), 일산화탄소(CO), 오존(O3), 기상항목 등 총 10항목을 24시간 측정하며, 측정된 자료는 국가대기오염정보관리시스템(NAMIS)에 수집된 후 AirKorea(www.airkorea.or.kr)를 통해 국민에게 공개되며, ‘우리동네 대기정보’ 앱을 통해 실시간으로 확인할 수 있다.

 

또한, 미세먼지 및 오존 농도가 일정기준이상 높게 나타났을 때 경보를 신속하게 알려주는 SMS서비스도 제공하는데, 이는 경상북도보건환경연구원(http://inhen.gb.go.kr)홈페이지를 통해 신청하면 무료 알림서비스를 받을 수 있다.

 

최기문 영천시장은 “대기오염측정소를 가동함에 따라 대기오염에 대한 정확한 데이터를 확보해 시민들에게 대기오염정보를 실시간으로 알릴 수 있으며, 고농도 미세먼지 및 오존 발생 시 신속한 대응 체계를 마련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희망은 볼 수 없는 것을 보고, 만져질 수 없는 것을 느끼고, 불가능한 것을 이룬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