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낙영 경주시장, 고강도 청렴 대책으로 클린 경주 실현

올 한해 시정신뢰 회복의 원년으로 전방위적 청렴실천운동 전개

백두산기자 du32@hanmail.net | 기사입력 2019/01/07 [18:16]

- 부패신고 핫라인 청렴콜, 감사관 외부개방직 채용 및 시민감사관제 추진

- 개인별 청렴도 조사결과 인사 반영, 인허가부서 2년 이상 전원 교체

 

▲ 사진설명=주낙영 경주시장, 고강도 청렴 대책으로 클린 경주 실현     © 백두산 기자

 

[다경뉴스=백두산기자] 주낙영 경주시장이 7일 “올 한해를 청렴 실천을 통한 시정신뢰 회복의 원년으로, 청렴도 제고를 위한 강도 높은 대책을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이날 오전 대회의실에서 열린 신년 언론간담회 모두발언에서 주 시장은 “지난해 청렴도 평가에서도 최하위권을 기록해 깊은 좌절감과 함께 어떻게 하면 공직사회를 변화시킬 수 있을가 깊이 고민해 왔다”며 안타까운 소회를 말했다.

 

주 시장은 “시민이 공직사회의 변화의 바람을 체감을 할 수 있도록 강도 높은 청렴대책으로 반드시 클린 경주를 실현하겠다”며, “공직자 부패와 비리 신고의 핫 라인으로 시장에게 직보할 수 있는 청렴콜을 개설하고 제보된 사항에 대해서는 시장이 직접 엄중 처리하겠다”고 강한 어조로 말했다.

 

▲ 사진설명=주낙영 경주시장, 고강도 청렴 대책으로 클린 경주 실현     © 백두산 기자

 

아울러 “지금까지 내부 직원으로 보임해 왔던 감사관을 외부 전문가에 개방해 채용하는 방안을 추진하고, 시민감사관제 실시로 공직 부조리와 부패를 미연에 방지해 시민 누구나 평등하게 대우받을 권리 보장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또한 “6급 팀장급 이상 전 간부에 대한 개인별 청렴도 조사 결과를 인사에 반영하고, 인허가부서 2년 이상 근무자는 전원 교체하겠다”며 고강도 청렴대책을 예고했다.

 

이외에도 경주시는 올 한해 청렴도 향상을 위해 직원 및 민원인 대상 청렴교육 확대, 청렴의무 위반자 고강도 패널티 적용, 부서별 환경에 맞는 청렴실천운동 전개, 국민권익위원회 청렴 컨설팅, 익명신고시스템 활성화 등 특단의 청렴도 향상 종합대책과 전방위적인 청렴실천운동을 전개할 계획이다.

 

▲ 사진설명=주낙영 경주시장, 고강도 청렴 대책으로 클린 경주 실현     © 백두산 기자
오늘 걷지 않으면 내일은 뛰어야 한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