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도, 2019년 경북노인 신년인사회 가져

백두산기자 du32@hanmail.net | 기사입력 2019/01/09 [18:58]

[다경뉴스=백두산기자] 경상북도는 기해년 새해를 맞아 9일(수) 대구 인터불고호텔에서 대한노인회 경상북도연합회 주최 ‘2019년도 신년인사회’를 가졌다.

 

▲ 사진설명=경북도, 2019년 경북노인 신년인사회 가져     © 백두산 기자

 

이 날에는 윤종진 경북도 행정부지사, 장경식 도의회 의장 및 관내 노인회 시‧군 지회장 등 100여명이 참석했다.

 

이번 신년인사회는 재물과 다산을 상징하는 황금 돼지띠의 해를 맞이해 경북의 노인단체 대표들이 한자리에 모여 새해인사를 통해 친목과 단결을 도모하기 위해 마련됐다. 행사는 내빈소개, 새해인사, 시루떡 자르기, 축배, 기념촬영 순으로 진행됐다.

 

양재경 노인회 도연합회장은 신년인사를 통해 “2019년 한해 52만 경북노인이 성숙된 사회 구성원으로서 건강하고 현명한 100세 시대의 주인공이 되어 줄 것”을 요청했다.

 

윤종진 경북도 행정부지사는 “노인일자리 사업을 더욱 확대하고, 재취업교육과 도·농 일자리 연계사업을 추진해 노후소득 보장에 지속적인 노력을 기울여 나가겠다”며, “경로당을 과거 단순한 커뮤니티 공간에서 어르신 건강 관리와 여가 활동, 복지 전달의 거점으로 탈바꿈 시킬 것”이라고 말했다.

 

▲ 사진설명=경북도, 2019년 경북노인 신년인사회 가져     © 백두산 기자
오늘 걷지 않으면 내일은 뛰어야 한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