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산참외 첫 출하

손윤수기자 bincho@naver.com | 기사입력 2019/02/14 [09:43]

[다경뉴스=손윤수기자] 최고의 맛과 품질을 자랑하는 다산 참외가 2월 11일 첫 출하되었다.

 

▲ 다산 참외첫수확     © 손윤수기자

 

다산면 좌학리 김점순(55세)씨는 참외 100박스(5kg)를 수확하여 대전중앙청과에 출하 예정이다.

 

이번에 수확한 참외는 지난해 11월 20일에 ‘은하수’ 품종을 정식한 것이다.  기상이변 등 악조건에도 불구하고 출하된 것으로 그 의미와 기쁨이 크다.

 

2019년 다산면에서는 123농가가 103ha면적에 참외를 재배하고 있다.

 

고령군에서는 농업인 고령화와 FTA등으로 농업인이 처한 고난의 상황을 함께 이겨내기 위해 보온덮개, 보온덮개 자동개폐기, 자동화시설 등 노동력 절감시설을 지원하고 있으며, 벌 수정 지원사업 등 품질개선사업을 지속적으로 전개해 나갈 계획이다.

가슴으로 읽고 눈으로 담는 낡고삭은 사진쟁이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