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재원 의원, 한국 정부 소유 해외 문화재 국회 전시전 개최

백두산기자 du32@hanmail.net | 기사입력 2018/11/02 [07:51]

[다경뉴스=백두산기자]자유한국당 김재원 의원이 주최한 ‘한국 정부가 소유한 실크로드 불교 미술품 이야기’행사가 3일간의 일정을 마무리하고 지난 31일 막을 내렸다.

 

▲  김재원 의원, 한국 정부 소유 해외 문화재 국회 전시전 개최   © 백두산기자

 

10월 29일부터 31일까지 국회의원회관 2층 중앙로비에서 열린 이번 행사에는 국회의원을 비롯한 보좌진 및 공무원, 국회 출입 언론인 등의 큰 관심과 참여 속에 성황리에 진행됐다.

 

이번 전시회에는 100여 년 전 과거 중국 신장위구르자치구 지역을 방문한 일본 승려들에 의해 유출된 불교 미술품 등이 우여곡절 끝에 우리나라 국립중앙박물관에 소장돼 있게 된 스토리와 사진자료 40여 점이 소개됐다.

 

김재원 의원은 “고대 중국과 서역 국가간 무역통로였던 실크로드에서 화려하게 꽃피운 불교 미술품들을 중국이 아닌 우리나라에서 접할 수 있는 귀한 기회였다”며 “국내외 문화유산의 소중한 가치를 널리 알리고 보급하는데 앞으로도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오늘 걷지 않으면 내일은 뛰어야 한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