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에스동서, 대구시에 성금 2억 원 전달

사랑의 집수리 사업’ 및 ‘이웃사랑성금’ 각 1억원 전달

김형기기자 kk97850@naver.con | 기사입력 2018/11/30 [21:31]

[다경뉴스=김형기 기자]건설·건자재 종합기업 아이에스(IS)동서에서 30일 오전 대구시청을 방문해 대구시에서 추진하는 저소득 주거취약계층의 노후불량주택을 수리해 주는 ‘사랑의 집수리 사업’ 등에 써 달라며 2억 원을 전달했다.

 

▲ IS동서 성금기탁     © 김형기기자

 

대구시 ‘사랑의 집수리 사업’은 기초생활수급자, 차상위계층 등 저소득층 노후주택의 생활필수시설 등을 개·보수해 주는 사업이다. 추진방법은 지역기업·기관·단체로부터 지원받은 기부금을 활용하여 주거복지센터(2개소)에서 개·보수를 하거나 참여기관·단체 등에서 직접 주택수리를 진행한다.

 

2012년 ‘동고동락(同苦同樂) 집수리사업’을 시범사업으로 151호를 수리했으며, △2013년부터 2015년까지 3년간 ‘사랑의 1000호 집수리 사업’을 통해 1,003호, △2016년부터는 ‘사랑의 집수리 사업’으로 명칭을 변경하여 올해까지 559호를 수리하는 등 지금까지 310개 기업·기관·단체로부터 28억5천4백만 원을 후원받아 총 1,713호의 집을 수리하여 취약계층의 주거환경을 개선했다.


또한, 이웃사랑성금은 지역의 어려운 이웃을 위해 소중하게 쓰여 이웃간의 따뜻한 나눔을 실천할 수 있는 가교역할을 하게 된다.

 

대구시에 2억원을 전달한 IS동서(주)는 시공순위 21위, 근로자수 1,300여명의 건설·건자재 종합기업으로서 주상복합 브랜드 ‘W(더블유)’, 아파트 브랜드 ‘에일린의 뜰’로 전국 3만여 세대를 공급하였으며, 욕실리모델링, 비데, 위생도기, 세라믹타일, PHC파일, 고속철도침목 등 건자재 시장에서도 동종업계 선두자리를 유지해 오고 있다.

 

IS동서(주)를 모기업으로 한국렌탈, 일신이앤씨, 영풍파일 등 10여개의 계열사를 거느린 IS동서그룹 권혁운 회장은 30일 오전 사랑의 집수리사업 등에 써 달라며 2억원을 전달하면서 “취약계층이 집수리 등으로 따뜻한 겨울을 날 수 있기를 희망하며, 기업이윤 일부를 이웃과 함께 나누는 행복한 사회가 되길 희망한다”고 말했다.

 

또한 IS동서그룹 권혁운 회장은 의성군이 고향으로 지난해에도 대구시에 2억 원을 기부하는 등 그간 사회공헌 활동을 위해 도움이 필요한 곳에 약 325억 원 이상을 후원해 왔다.

 

권영진 대구시장은 “작년에 이어 올해에도 성금을 지원해주신 것에 감사드리며, 이번 성금은 대구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통해 취약계층의 집수리와 따뜻한 겨울을 날 수 있도록 사용하겠다”고 말했다.

언제 어디서나 최대의 적은 자기 자신입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