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남대 의료경영연구센터, 의료경영 빅데이터 연구에 앞장서다

백두산기자 du32@hanmail.net | 기사입력 2018/12/06 [18:56]

[다경뉴스=백두산 기자] 영남대학교 의료경영연구센터가 의료경영 빅데이터 활용 및 연구 활성화에 앞장선다.

 

▲ 사진설명=영남대 의료경영연구센터, 의료경영 빅데이터 연구에 앞장서다     © 백두산 기자

 

11월 28일 영남대 의료경영연구센터는 영남대학교 경산 캠퍼스 상경관에서 아주대 경영빅데이터센터와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양 기관 간 의료경영 빅데이터 공동연구 협력체계 구축을 통해 의료경영 빅데이터 연구 활성화에 역량을 모으기로 합의 했다. 

 

영남대 의료경영연구센터 허용석 센터장(경영학과 교수)은 “4차 산업혁명 시대의 도래와 함께 의료경영을 비롯한 다양한 분야에서 빅데이터의 중요성은 더욱 증대될 수 밖에 없다.” 면서 “경영 빅데이터 연구를 전문으로 하는 아주대 경영빅데이터센터와 의료경영 분야의 융복합 연구를 선도하는 영남대 의료경영연구센터의 연구 협력은 의료경영 빅데이터 연구 분야에서 큰 시너지를 창출할 것”이라고 기대했다.

오늘 걷지 않으면 내일은 뛰어야 한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