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촌 현장의 민원사례를 알기 쉽게 한곳에 모아

농업현장의 병해충 및 토양관련 진단사례를 모아 생생한 민원 사례와 진단 책자 발간

백두산기자 du32@hanmail.net | 기사입력 2019/02/03 [12:42]

[다경뉴스=백두산기자] 경상북도 농업기술원은 농업현장에서 발생하는 병해충 등 주요 문제점들을 직접 진단한 사례를 모은 ‘농업현장에서 풀어보는 생생한 민원 사례와 진단’책자를 제작해, 도내 농업기술센터와 농업인들에게 배포했다고 밝혔다.

 

▲ 농촌민원사례집     © 백두산기자
▲ 농촌민원사례집     © 백두산기자

 

이는 농업현장에서 발생한 다양한 문제점을 정리해 농업인들이 쉽게 대응할 수 있도록 진단과 대책을 마련한 것이다.

 

이번 책자에는 농작물 이상증상에 대해 농업인이 직접 식물체를 들고 방문하거나 시군 기술센터에서 진단 요청한 사례를 모았다. 오이 등 채소 31건, 복숭아 등 과수 8건, 러넌큘러스 등 화훼 5건, 감자 등 전․특작물 11건으로 구성돼 있다.

 

특히 고추, 오이, 토마토 등 바이러스 진단 등 농업인이 현장에서 가장 궁금해 하는 농작물 병해충 현장민원 55건 사례를 체계적으로 수록해, 농업인과 농촌지도기관의 교육 및 기술지도에 유용한 자료로 사용될 것으로 기대된다.

 

신용습 농업환경연구과장은 “다양한 농업 현장의 변화와 고객의 요구에 부응하고 농업․농촌 현장의 어려움을 해소하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오늘 걷지 않으면 내일은 뛰어야 한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경상북도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